일산 덕이동에서 만난 맛집 약선나주곰탕

일산은 신도시라서 그런지 역사가 깊은 오래된 맛집들이 상대적으로 적은 편이다. 그 대표적인 음식이 곰탕이나 설렁탕 등이다. 서울 시내에는 유서가 깊은 하동관이나 이남장 등의 맛집들과 봉희설렁탕, 신선설농탕, 신촌설렁탕 등 설렁탕 프랜차이즈들도 꽤 있지만 이곳 일산에서는 찾기가 여간해서는 쉽지가 않다.

그래도 최근 일산 대화동 부근에서 서울의 하동관에 버금갈만한 곰탕 맛집인 서동관을 찾아서 가끔씩 방문하고 있는데, 최근 일산 덕이동에서 곰탕의 대명사 나주곰탕 맛집 '약선나주곰탕'을 발견해서 여러분께 추천해 보고자 한다.

 


나주곰탕 맛집을 소개하기 전에 간략하게 설렁탕과 곰탕의 차이점을 알아 보자. 설렁탕과 곰탕을 제일 쉽게 구분하는 방법은 국물의 색깔이다. 곰탕은 맑은 국물이며 설렁탕은 뽀얀 국물로 우윳빛을 띈다.

설렁탕과 곰탕은 끓이는 법과 재료에 따라 다르다. 설렁탕은 사골로 육수를 우려 낸 탕요리로 소머리와 양지머리를 끓여서 만든 음식이고 곰탕은 소고기와 내장을 오랫동안 끓여서 맑은 국물을 우려내서 만든 음식을 말한다. 이를 곰탕이라고 부르는 이유는 곰이 들어간 것이 아니라 '푹 고았다'는 의미에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설렁탕 맛집으로 유명한 곳은 봉희설렁탕과 영동설렁탕 등이 있고, 설렁탕 프랜차이즈로는 신선설농탕이 유명하다. 곰탕으로 유명한 맛집은 을지로입구의 하동관과 지방에서는 뭐니뭐니해도 나주지역의 나주곰탕이 아니겠는가.

오늘 추천하는 일산 덕이동 맛집도 일종의 나주곰탕 이다. 메뉴를 보니 곰탕과 특곰탕, 불곰탕 등이 있다. 우리는 골고루 맛 보기 위해 곰탕과, 불곰탕 그리고 만두곰탕을 주문했다.
 

 

 

 

 

 


최근 일산 지역에서 하동관 수준의 맛을 내는 서동관이라는 곰탕 맛집을 발굴해서 가끔씩 다니고 있는 터라 요기 약선나주곰탕 맛집과 비교하고픈 맘이 나도 모르게 솟아났다.

먼저 곰탕을 들여다 보자. 역시 맑은 국물에 두툼한 양지머리와 쫄깃한 양, 당면과 그리고 무엇 보다 요기 나주곰탕의 특징은 버섯이 아주 많이 들어 가 있다는 점이다.  

 

 

 


국물이 아주 맑고 개운해서 담백한 맛이 일품이다. 후루룩 후루룩 간만에 맛 보는 나주곰탕에 숟가락이 쉬질 않는다. 역시 곰탕에는 알맞게 푹 익은 깍두기가 제격이다. 깍두기와 배추김치를 번갈아 가면서 즐기는 것도 방법이다.

 

 


그 다음은 불곰탕이다. 태어나서 처음 보는 불곰탕은 마냥 신기한 메뉴다. 아마도 매운 맛을 좋아하는 손님들을 겨냥해서 메뉴를 새롭게 개발한 듯 하다. 곰탕 국물에 얼큰한 양념이 들어가 있어서 국물이 아주 매콤하고 색다른 맛이다.

 

 

 

 

 


마지막으로 만두곰탕은 속이 아주 실하고 피가 얇은 만두를 곰탕의 육수에 끓여 나오는데, 곰탕 육수가 만두에 배서 그런지 만두가 아주 맛깔스럽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일산 대화동에 있는 서동관은 아주 담백하고 양지머리가 상대적으로 푸짐한 것에 비해 요기 약선나주곰탕은 버섯이나 당면 등 다른 부재료들이 더 푸짐하고 매콤한 불곰탕도 있어 골라 먹는 재미가 있다. 그 어느 맛집이 우월하다고 표현하기는 쉽지가 않다. 취향에 따라 번갈아 가며 맛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일산 호수공원이나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 헤이리, 프로방스 등 주말여행을 오시는 분들은 요기 약선 나주곰탕 맛집에 들러서 개운하고 담백한 나주곰탕 맛 보시길 바란다.

[맛집 정보} 일산맛집, 일산맛집 추천, 덕이동 맛집, 나주곰탕, 설렁탕
맛집 주소 :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이동 855-7 '약선나주곰탕'
일산 대화동에서 파주 교하, 운정동 가는 방향 중간에 위치
전화번호 : 031-915-3636,  010-4605-356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송산동 | 약선나주곰탕
도움말 Daum 지도
  1. 2013.06.24 08:57 신고 [Edit/Del] [Reply]
    설렁탕과 곰탕의 차이를 여기서 알게 되네요. 예전에 같이 일하던 중국분한테 지리산 반달곰을 잡아서 끓인 탕이라고 속였던 기억이 있는데 재미있네요^_^
  2. 2013.06.24 11:51 신고 [Edit/Del] [Reply]
    브랜드님 오랜만에 포스트 하셨네요 ^^ 반가워요 ^^;
    저도 곰탕 좋아하는데.. 아마 여기 가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해봤네요.
    내년쯤에 일산으로 이사가는데 여기 단골이 되면 어쩌죠? ^^;;;

    잘 지내시나요? 그간 안부를 묻고 싶었는데 ㅎ
    • 2013.06.24 11:59 신고 [Edit/Del]
      오호...이게 누구신가요. 정말 반갑습니다. 잘 지내시죠? 제가 요즘 일 때문에 포스팅이 드문 드문 합니다. 일산으로 이사 오시면 자주 뵐 수 있을 것 같은데요. 그나저나 얼굴 함 뵈어요~~
  3. 2013.06.24 14:57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2013.06.24 16:11 신고 [Edit/Del] [Reply]
    크~~ 속이 확 풀기는 맛일듯 합니다. ^^
  5. 2013.06.29 10:39 신고 [Edit/Del] [Reply]
    이야~ 너무 맛있어보이네요..ㅎ
    저도 한그릇 하고 싶어요.ㅎ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