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점심해결 프로젝트 3탄!
오늘도 강남 부근에서 저렴하고 속 든든한 점심 식당을 소개하고자 한다.
점심시간 지나갈 때 마다 식당 입구에 손님들로 북적이는 곳이 있다.
몇 번이고 갈까 말까 하다가, 사실은 기다리기가 귀찮아서 매 번 지나쳤던 식당이다.

그래서 오늘은 아예 들르기로 맘을 먹고 일찍 회사를 나섰다.
30분쯤 이른 시간에 나왔는데도, 식당 바깥쪽에 한 무리의 직장인들이 보인다. 식당 안을 들아가 보니, 벌써 손님들로 자리가 거의 다 찼다.
그나마 점심시간에 비하면 기다리지는 않아서 다행이다.


어머니가 직접 차려주는 '시골밥상'이라는 식당 이름 답게
콩비지, 등갈비김치찜, 해물된장, 해물순두부, 돌솥비빔밥 등
점심으로 한 끼 해결하기 딱 좋은 토속적인 메뉴들이다.
이 동네 다른 식당들이 6천원대로 가격을 올린 것에 비해
이 식당은 모든 메뉴가 아직까지 5천원이다.



아래 별표손가락 버튼을 꾸~~욱 눌러 주세요^^
별도의 로그인이 필요 없답니다.



오늘의 메뉴인 설렁탕과, 콩비지, 등갈비갈비찜을 시켰다.
대 여섯가지의 정갈하고 깔끔한 반찬들이 먼저 나온다.
오호 내가 좋아하는 김치전도 입맛을 돋군다.


펄펄 끓는 설렁탕이 나오고, 내가 시킨 등갈비김치찜이 나왔다.
콩비지도 아주 실하고, 설렁탕 국불도 아주 뽀얗다.


그러나 뭐니 뭐니 해도 오늘의 주인공은 등갈비김치찜이다.
평소 3-4만원 주고 술 안주나, 저녁 식사로 김치찜을 먹어 본 적은 있으나,
점심 메뉴로 단돈 5천원에 김치찜을 먹어 보기는 처음이다.

언듯 보니 김치찌개처럼 보이기도 한다.
그런데 여느 김치찌개와 달리
묵은지가 처음 담근 크기 그대로 들어가 있다.
말 그대로 김치찜은 이렇게 커다란 묵은지를
북북 찢어 먹어야 제 맛 아니겠는가?


개인적으로는 김치를 가위로 잘라 먹는 것을 싫어한다.
왠지 모르게 김치는 가위로 잘라 먹기 보다는,
포기 상태의 김치를 결대로 찢어 먹는게 더 맛깔스럽다.


결국 김치찌개와 김치찜의 차이도 이런게 아닐까.
또한 등갈비의 육수가 충분히 베어들어
김치가 부드럽고 새콤한 맛이 일품이다.


커다란 묵은지를 밥 숟갈 위에 돌돌 말아 본다.
역시 김치찜은 요렇게 먹어야 제 맛이다.
두툼한 등갈비에 김치를 곁들여도 좋다.


더운 여름, 얼큰한 김치찜으로 땀을 쏙 빼고 나니,
제대로된 점심 한 끼를 해결한 느낌이다.
그것도 음식값 비싸다는 강남에서 요런 김치찜을
단돈 5천원으로 즐겼다니, 괜시리 공짜식사를 한 느낌이다.

식사를 마치고 나오다 보니 주전자와 조그만 국수 그릇이 보인다.
아주머니께 물어 보니 육수가 담겨 있다고 한다.
동료들에게 물어 보니, 디저트로 잔치국수를 준다고 한다.
오늘은 이른 시간이라 아직 국수 면이 준비가 안 된 모양이다.
뜨뜻한 멸치 육수 한 모금을 마시고 나왔다.


오호, 이렇게 착한가격에 잔치국수까지
앞으로 자주 애용하게 될 식당 같다.
다만, 점심 시간에는 사람이 너무 많으니,
30분 일찍 가든지, 아니면 아예 점심시간을 피해서 가야겠다.


맛집 정보 : 서울 맛집, 강남 맛집, 반포 맛집,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747-8, '시골밥상'
전화번호)02-511-0272

(로긴없이) 아래 별표손가락 버튼을 꾸~~욱 눌러 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 있으며
구독+ 에 추가하시면 업뎃되는 제 글들을 쉽게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반포1동 | 서울 서초구 반포동 747-8 #사평대로57길 7#
도움말 Daum 지도
  1. 2011.07.23 07:08 신고 [Edit/Del] [Reply]
    등갈비 김치찜 잘 보고 갑니다^^
  2. 2011.07.23 07:16 신고 [Edit/Del] [Reply]
    잘보고 갑니다
    푸짐하네요^^ 주말 행복하세요
  3. 2011.07.23 07:16 신고 [Edit/Del] [Reply]
    공복에는 맛집 포스팅을 보지 말아야 해...ㅠ.ㅠ
  4. 2011.07.23 07:20 신고 [Edit/Del] [Reply]
    국산김치가 저정도라면 정말 싸네요...
    설마 중국산이거나 그런 건 아니겠죠? ㅎ;
  5. 2011.07.23 07:34 신고 [Edit/Del] [Reply]
    와 5천원에 저정도면 정말 최고의 가게인데요 ㅎㅎ
    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6. 2011.07.23 07:52 신고 [Edit/Del] [Reply]
    한그릇 먹고 싶어지네요^^
  7. 2011.07.23 08:12 신고 [Edit/Del] [Reply]
    군친 도는데요^^
    5천원이면 정말 푸짐하네요~
  8. 2011.07.23 08:31 신고 [Edit/Del] [Reply]
    아침부터 먹고 싶은 음식들입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9. 2011.07.23 08:45 신고 [Edit/Del] [Reply]
    보기만해도 군침이 마구 돌아요.
  10. 2011.07.23 09:05 신고 [Edit/Del] [Reply]
    요즘 이렇게 착한 가격 찾기 쉽지 않은데..
    게다가 맛까지 좋다면 금상첨화겠죠
  11. 2011.07.23 11:15 신고 [Edit/Del] [Reply]
    등갈비와 묵은지의 결합이 예술입니다.
    밥 두 공기는 거뜬히 해치우겠어요. ^^
  12. 2011.07.23 13:02 신고 [Edit/Del] [Reply]
    5천원에 이렇게 좋을수가 없네요!!
    군침이 벌컥벌컥 넘어가요 ㅎ
  13. 2011.07.23 13:52 신고 [Edit/Del] [Reply]
    와~!! 등갈비김치찜...! 정말 맛있겠습니다 ^^
    점심메뉴로 최고네요 최고 ㅎㅎ
  14. 2011.07.23 15:19 신고 [Edit/Del] [Reply]
    오... 근사한 식당입니다. 묵은지를 보니 순간 위액이 출렁거렸습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15. 2011.07.23 15:32 신고 [Edit/Del] [Reply]
    가격이 완전 착하네요..
    제가 사는곳 근처에서 맛있는집이 있긴한데..
    1인분 7천원이거든요~~ 5천원 부럽네요 ㅎㅎ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