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에서 옥토버페스트를 구경하고 프라하로 가는 도중 동화 속에 나올법 한 중세도시 '체스키 크룸로프'를 다녀왔습니다. 영화 일루셔니스트와 아마데우스의 영화 배경이기도 했던 이 도시는 1992년에 도시전체가 유네스코의 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습니다.
체스키 크롬로프 성

△ 체스키 크롬로프 성 전경

13세기부터 생겨나기 시작한 이 마을은 프라하에서 흐르던 블타바강을 S자로 끼고 있는 마을이며 300여개 이상의건축물 모두가 문화유산으로 등록되어 있습니다. 체스키의 어원은 체코어로 보헤미아의 것이라는 뜻이며, 크룸로프는 강의 만곡부의 습지라는 의미입니다. 18세기 이후에 지어진 건물은 하나도 없다고 하니 중세에서 시간이 멈춰진 듯한 도시가 그대로 보존되어 있습니다.

자 그럼 저와함께 동화 속 마을로 들어가 볼까요.
마을입구에 있는 마을 전체 안내도인데요. 블타바 강 줄기를 휘감고 강 중심에 섬 같은 마을 중심부와 강 주변으로 체스키 크룸로프 성이 보입니다.

마을로 들어가는 큰 성벽의 입구입니다. 마치 차원이 다른 동화 속 나라로 이동하는 문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마을 입구인 성문을 지나서 조금 걸어들어가면 섬처럼 생긴 마을 중심부로 들어가기 위해 건너야 하는 다리입니다.

마을 여기 저기에 이렇게 예쁘고 조그마한 특산품점이나 기념품을 파는 가게들이 있습니다. 가게들마저도 중세도시의 일부분처럼 고풍스러운 느낌이 듭니다.
건물 사이 사이가 미로 같은 골목길로 이어져 있는데요..어느 골목을 가도 그 주변의 건물들과 배경이 하나의 미술작품처럼 잘 어울리죠.^^
마을 곳곳에 자그마한 레스토랑과 박물관, 그리고 전시공간들이 있는데요. 다양한 주제와 내용으로 문화적 코드를 풍성하게 보여주고 있더군요.
간판 하나하나, 포스터, 각종 동상들, 심지어는 공중전화 부스까지도 도시전체가 하나의 완성된 작품처럼 느껴지게 하는 오브제 역할을 하는 듯한 인상을 줍니다.
여기저기 골목길을 누비고 다녔더니 시간 가는 줄 몰랐는데요. 여긴 마을 중심부에 있는 중앙(콩코드)광장 입니다. 중간에 보이는 높은 탑은 페스트 퇴치 기념으로 세워진 성삼위일체탑 이랍니다.마지막 '상해반점'이라는 간판이 이 도시와는 어울리지 않고 낯설게 보여지기도 합니다.
여긴 마을에서 제일 오래된 세인트 비투스 교회 앞입니다. 시간이 많지 않아서 직접 들어가 보지는 못했어요..
비투스 교회 맞은 편 길로 가다 보면 마을 전체를 내려다 볼 수 있는 전망대 공간이 있습니다. 멀리 체스키 크룸로프 성이 보이구요. 빨간 색 지붕 예쁜 집들도 보이죠.
파노라마 기능으로 마을 전체를 한 번 찍어봤어요...
마을 여기저기를 돌아 다니다 보니 배가 고파서 식사 하기위해 들른 레스토랑인데요. 모든 음식을 저렇게 직화로 직접 굽더라구요. 식당 내부는 각 방 사이 사이가 동굴처럼 연결되어 있답니다.
점심은 우리나라로 하면 모듬정식 같은 걸 시켰는데요.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그리고 부침개와 으깬감자가 나왔는데요 불로 직접 구워서 그런지 맛이 담백하고 괜찮았습니다. 마지막으로 보이는 술은 체코 전통 술인데요 우리나라도 삼계탕 집에 가면 인삼주 주잖아요. 그런데 맛이 약간 활명수 같았습니다.

아직 마을의 하일라이트인 체스키 크룸로프 성을 못 보여드렸는데요. 포스팅이 너무 길어져서 성입구부터, 성주변건물, 그리고 하늘정원 등은 다음 번에 포스팅 하도록 할께요. 저는 그럼 이만..

아래 View on 버튼을 꾸~~욱 눌러 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구독+에 추가하시면 Update되는 제 글들을 쉽게 보실 수 있답니다.^^
  1. 2009.10.02 07:35 신고 [Edit/Del] [Reply]
    잘 읽고 갑니다. 마을을 보니 정말로 한 며칠 묵었으면 좋은 추억이 되었을 것 같네요.
    • 2009.10.02 08:03 신고 [Edit/Del]
      네 여기 살고 있는 사람들도 모두 동화 속 왕자와 공주들만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어요..넉넉하고 여유로운 삶이 부럽기도 하구요..넉넉한 한가위 되세요^^
  2. 2009.10.02 07:57 신고 [Edit/Del] [Reply]
    잘보고 갑니다. 기억이 나네요. 트랙백도 하나 쏘고 갑니다.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3. 2009.10.02 08:38 신고 [Edit/Del] [Reply]
    평화로워보입니다. 사진만 봐서 그런지 한적해 보이기도 하고...정식인데 각종 고기 요리가 주를 이루었군요...
  4. 2009.10.02 08:46 [Edit/Del] [Reply]
    중세 도시가 아니라 만화나 게임에 나오는 도시처럼 예쁘네요.
    이런 곳도 추석이 있을까요? ^^ 즐겁고 풍요로운 한가위 맞이하시길~
    • 2009.10.02 09:06 신고 [Edit/Del]
      ㅎㅎ 그렇죠..그림책 안에 나오는 마을 같아요..저두 잠깐..이런 곳에 살면서 글도 쓰고, 책도 보고 하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생각을 해 봤답니다..풍성한 추석 되세요
  5. 2009.10.02 08:58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6. 2009.10.02 11:23 신고 [Edit/Del] [Reply]
    와우 멋지군요
    정말 중세도시이군요 ㅎㅎㅎㅎ
    잘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7. 2009.10.02 17:17 신고 [Edit/Del] [Reply]
    아마데우스... 의 배경이 되는 장소에 가셨군요.
    못 가본 저는 사진만...^^;
    못 담은 다음 포스트 기대할게요.
    늘 좋은 글 잘 보고 이제야 흔적 남기고 갑니다. ^^
    연휴 잘 보내시구요....
  8. 2009.10.03 13:19 신고 [Edit/Del] [Reply]
    정말 동화같은 마을 분위기이네요.
    유럽은 과거의 문화를 잘 보존해 사는 것 같아요.
    울 나라는 좀 아쉬움이 있어요.

    추석명절 풍성하게 잘 보내세여.
    • 2009.10.05 08:20 신고 [Edit/Del]
      그러게요, 유럽은 대부분 건축물의 증개축을 허가를 받고 진행한다고 합니다. 그들이 가진 삶의 흔적 자체가 문화유산이 되니..우리나라는 참 안타깝죠..성장위주의 밀어내기로..즐거운 한 주 되세요
  9. 2009.10.03 14:29 신고 [Edit/Del] [Reply]
    옥토버페스트를 구경하셨다니 부럽습니다!
    지도를 보자마자 '요새를 만들기 좋겠군...' 이라고 생각했는데, 생각과는 다르게 아기자기한 마을의 모습이네요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