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2일 MBC 위대한 탄생, 4번째 생방송에서는 우리나라 가요계의 한 획을 그은 가왕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밴드와 함께 하는 미션이 주어졌다. 조용필이야 누구라도 인정하듯이 최다 10대가수상, 인기가수상, 최초 팬클럽 결성 등 우리나라 최고의 가수임에 틀림없다. 또한 그와 함께 하는 밴드 '위대한 탄생'은 단 한 번도 다른 보컬리스트의 노래에 반주를 한 적이 없다고 한다.

오늘 TOP6는 우리나라 최고 가수의 노래를 우리나라 최장수 록밴드인 '위대한 탄생'의 반주에 맞춰 하는 셈이니, 그 자체가 영광이라 아니할 수 없다. 나 조차도 오래간만에 조용필이라는 대형가수를 만나는 것만으로도 흥분되는 일임에 틀임없었다. 

그러나 한편 이 프로그램의 본래 목적과 특성에 비추어 보면 이런 식의 유명 인사의 출연이 맞는지 의문이다. 오디션 프로그램 특성상 시간이 지나고 점점 상위권으로 올라갈수록 긴장감이 고조되어야 하는 것이 당연한데 어찌된 일인지 위탄은 생방송 들어서 더욱 더 긴장감이 떨어지는 느낌이다.

위대한 탄생 백청강, 손진영


아마도 문자투표 방식에서 오는 후보자의 노래 실력과 결과와의 괴리감 그리고 변별력 없는 멘토 심사위원들의 평가에 기인한 것이 아닐까. 그래서 그랬는지 MBC측은 갈수록 느슨해지는 프로그램의 반전을 꾀하고자 TV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 밴드까지 출연 시키는 초강수를 두기까지 했다. 과연 이 프로그램의 주인공이 평가를 받는 후보자들인지 아니면 평가하는 멘토와 가끔씩 까메오로 등장 하는 다른 유명 가수들인지 헷갈릴 정도다.

이제 다음 탈락자를 예측하는 것도, TOP4를 예측하는 것도 점점 무의미해지는 느낌이다. 오늘의 평가 결과만 봐도 그렇다. 아래 표를 한 번 보자. 정희주는 심사위원들에게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아 1위를 했다. 반면 손진영은 생방송 이후 단 한차례 꼴찌에서 두번 째를 한 것을 제외 하고는 계속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다. 그런데 막상 뚜껑을 열어 보니 정희주가 탈락했다.
   정희주  데이비드오  이태권  셰인  백청강  손진영
 김윤아    8.2  8.9  8.6  8.8  8.6
 신승훈  8.7  8.9  8.7    9  8.6
 이은미  8.9  9.3  9  8.5  8.2  8.5
 방시혁  8.7    8.5  8.8  8.1  7.9
 김태원  9.2  9    8.5    
 총계  35.5(1)  35.4(2)  35.1(3)  34.4(4)  34.1(5)  33.6(6)

정희주는 캐나다에서 멀리 부모님까지 오셨는데 정말 아쉬운 자리가 됐다. 탈락하는 순간 만큼은 울지 않으려고 했다는 그녀는 막상 탈락의 자리에 서게 되자 많은 눈물을 흘렸다. 그리고 부모님과, 할머니, 멘토, 그리고 한국에서 혼자 살면서 많은 위로와 도움을 준 친구들에 대한 감사의 인사도 잊지 않았다. 그녀의 멘토인 김윤아는 '희주씨가 오늘 꼭 알아야 할 것은 노래를 못해서 떨어진게 아니라는 것'이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정말 노래실력 때문이 아니라면 무엇 때문에 떨어졌다는 말인가. 



손가락의 숫자버튼
을 꾸~~욱 눌러 주세요^^
별도의 로그인이 필요없답니다.

위대한 탄생 정희주 탈락


심사위원의 투표와 시청자들의 의견을 골고루 반영하겠다는 주최측의 의지를 모르는 바 아니나, 지속적으로 심사위원 평가에서 최하위를 기록한 후보자는 탈락하지 않고, 실력으로 1위를 인정 받은 사람이 최종 결과에서 탈락한다는 것은 누가 봐도 도가 치나친 느낌이다. 오디션 프로그램이 아니라, 스타킹이나 묘기 대행진처럼 이것 저것 다 하면서 본인의 인기만으로 순위를 결정한다고 하면야 이해할 수 없는 부분도 아니지만, 적어도 노래 실력으로 승부를 가르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근본적인 노래 실력이 철저하게 배제된 평가결과를 어떻게 이해해야 할까.

물론, '시청자들의 문자투표에 의한 결과이니 어쩔 수 없다'라고 항변할 수도 있다. 그러나 시청자들이 왜 그렇게 투표를 하고 있는지, 그렇게 투표하게 한 원인을 제공하고 있지는 않은지 생각해봐야할 일이다. 현재 위탄은 갈수록 멘토들의 평가가 멘토들간의 관계 및 사심에 의해서 좌지우지 되고 있으며, 실력에 의한 평가 보다는 멘토 본인들의 인기에 더 집착한 나머지 덕담 수준의 평가에 머무르고 있다.

그런 와중에서도 후보자들을 매 번 격려하고 나름의 객관적인 잣대로 후보자들을 평가 하고 있는 김태원이 단연 돋보일 수밖에 없다. 그리고 문자 투표 방식에 있어서도 한 사람이 다수의 후보자들을 투표할 수 있게 하다 보니 김태원의 멘티인 이태권, 백청강, 손진영이 김태원을 좋아하는 시청자들이 그들의 멘티들에게 실력 이상의 몰표를 주고 있다고도 생각된다.

위대한 탄생 김태원


또한 후보자들에 따라서 특수효과나 무대장치, 음향효과 등 시청자들의 문자투표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부수적인 요소들이 너무도 다르다는 점이다. 어떤 후보는 그냥 밋밋하게 후보자의 얼굴만 보여 주는 반면에 어떤 후보는 화려하게 쏟아 지는 꽃가루나, 음향효과, 화면전체를 아우르는 다이나믹을 보여주기도 한다. 물론 노래의 특성에 따라 다르다고 말 할 수도 있겠으나, 그렇다면 선곡 자체도 그런 부수적인 효과에 있어 차이가 최소화 되도록 했어야 하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구심이 드는 건 어쩔 수가 없다.

위대한 탄생 데이비드 오


결국 지금까지의 결과를 종합해 보면,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은 후보자들의 노래 실력 보다는, 멘토들의 인기에 따른 문자투표 그리고 주최측의 불공정한 선곡 및 무대효과 등에 의해서 평가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또한 프로그램 연출에 있어서도 출연자들의 노래하는 모습이나 그들의 의견 보다는 멘토들이 멘티들을 가르치는 모습과 그들의 의견, 그리고 평가할 때마다 그들의 덕담, 이외 숱한 까메오들의 출연으로 정작 오디션에 참가한 후보자들이 점점 병풍이 되어가는 느낌이다.

이제 마지막 TOP5만이 남았으며 위대한 탄생 시즌2 모집을 벌써 부터 예고하고 있는 위탄의 입장에서 앞으로 오디션 프로그램의 최고로서 자리를 잡아야 한다는 생각이 있다면 지금이라도 진정한 노래 실력으로 탈락자를 가려 내려는 의지를 보여줘야 한다. 예를 들면 슈스케에서 심사위원 평가에서 1위를 한 후보자에게는 다음단계에 자동진출권을 준다든지, 심사위원의 평가에 있어서도 최고점과 최저점을 빼고 나머지를 합산한다든지, 문자투표에 있어서도 복수투표를 금지 하거나 하는 등의 보완책이 절실하다.

위대한 탄생 시즌2


또한 프로그램 구성에 있어서도 이미 유명한 가수인 멘토들이나 까메오들에게 포커스하기 보다는 출연자들의 모습을 더 많이, 잘 볼 수 있도록 연출해야하지 않을까. 위대한 탄생의 진정한 주인공은 실제 승부에 임하고 있는 후보자들과 그들을 응원하고 있는 시청자들임을, 제작진은 잊지 말기를 당부 드린다.
[이미지출처 : MBC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 방송화면 캡쳐, 인용목적]

마지막으로 '위대한 탄생'을 더욱 더 즐기고 싶다면, '위대한탄생 참가자 음악열전'   방문해서 경품도 받고, '위대한 탄생 에센셜 앨범' 도 감상하시길!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1.05.03 08:48 신고 [Edit/Del] [Reply]
    여기저기서 이 프로그램에 대한 말이 많더라구요....
    맨 처음에 권리세부터 시작해서^^ 누구누구누구 등등

    이번이야 뭐 어쩔 수 없는거고
    다음 번에는 이런 문제점을 전부 해결했으면 하는 바람이 있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3. 2011.05.03 09:20 [Edit/Del] [Reply]
    전 정희주씨 응원했는데 떨어져서 ㅠㅠ
    백청강씨가 우승했음 좋겠어요^^
  4. 그린레이크
    2011.05.03 09:20 [Edit/Del] [Reply]
    뭔가 공정하지못하다는 느낌은 조금씩 들어요~~
    갠적으로 정희주의 탈락이 제일 안타까웟답니다~~
  5. 2011.05.03 09:49 신고 [Edit/Del] [Reply]
    주객전도 된 운영방식을 더 합리적으로 변화시켜 발전하면 좋겠습니다!~
  6. 2011.05.03 12:06 신고 [Edit/Del] [Reply]
    이제 벌써 주인공이 나올 차례가 되었군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7. 2011.05.03 14:01 신고 [Edit/Del] [Reply]
    큰일났죠...나가수가 다시 시작해서....감이 좀 떨어지는 위탄....좀더 다이나믹하고 소름끼치게 만들수 있는
    멋진 포맷을 기대 해 봅니다.
  8. 2011.05.03 16:41 신고 [Edit/Del] [Reply]
    저도 계속해서 보면서 순위 선정방식이 이건 아지지 않나 생각이 들더아구요^^
    다음에는 개선된 모습이었으면 좋겠어요~
  9. 2011.05.03 18:54 [Edit/Del] [Reply]
    정희주는 저도 아쉽더라구요..
    모처럼 재방이 아닌 본방을 보고있었는데..ㅡㅡ
    점수가 제일 높은데도 떨어지는거 보면
    무언가 있는듯 하긴합니다만..
  10. 2011.05.03 21:58 신고 [Edit/Del] [Reply]
    정희주씨 탈락 아쉽습니다.
    이번 정희주씨 탈락으로 합격하신 분들은 팬심으로 합격했다는 것을 증명한 것 같아요.
  11. 혜진
    2011.05.04 00:32 [Edit/Del] [Reply]
    다음주는 데이비드오.. 그 담주는 셰인.. 그 담주는.. 글쎄..ㅎ
    여기부터 실력이 아니고 인기순위라.. ㅡ.ㅡ
    정희주는 다른곳에서 앨범을 낼듯 합니다..
  12. 2011.05.04 00:53 [Edit/Del] [Reply]
    누가 탈락해도 이젠..아쉬울것 같아요
    실력들은 다 비슷비슷하고..
    국민들의 인기 투표 인것 같네요

    탈락해도..아마 가수로 나오지 않을까 싶어요
    가수로..누가 성공하느냐가..진짜 겟지요
    정희주의 탈락이 아쉽긴 했습니다
  13. 2011.05.04 09:15 [Edit/Del] [Reply]
    방송을 잘 안봐서 멋진 댓글이 어렵군요^^*
    행복한 5월 되세요
  14. 2011.05.04 09:26 신고 [Edit/Del] [Reply]
    누가 될지 흥미진진하네요^^
    다가오는 징검다리 연휴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요즘 정신없이 바빠서 블로그도 뜨문뜨문이네요 ㅡ,ㅡ
  15. 2011.05.04 11:08 신고 [Edit/Del] [Reply]
    멘티들도 그렇지만 눈에 안보이는, 하지만 많은 시청자들이 눈치 채고 있는 멘토들의 경쟁도 치열한 것 같아요.
    좋은 날씨의 오늘입니다. 행복하게 보내시길...
  16. 2011.05.04 12:31 [Edit/Del] [Reply]
    미스터브랜드님!!
    고맙습니다.
    좋은말씀!! 감사드려요. ^*^
  17. 빠리불어
    2011.05.04 14:44 [Edit/Del] [Reply]
    볼 수는 없지만 저도 궁금하네여, 누구지?

    오늘도 행복만땅하세여 ^^*
  18. 2011.05.04 23:05 신고 [Edit/Del] [Reply]
    멘토의 영향력이 참 큰듯 합니다.. 정희주의 탈락 참 아쉽더라구요..
  19. 2011.05.05 07:57 신고 [Edit/Del] [Reply]
    위대한 탄생 즐겨보고 있는데 여러 개선점이 요구되는 것 같긴 해요
  20. 2011.05.05 18:51 신고 [Edit/Del] [Reply]
    위대한탄생이.. 첫회 인지는 몰라도.. 아쉬움이 들더군요..
    다음번에는.. 잘 보완해서.. 멋진 가수가 탄생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21. 2011.05.06 19:11 신고 [Edit/Del] [Reply]
    멘토의 영향이 정말 큰 것 같습니다. 멘토에 따라 도전자(멘티)의 스타일이 달라지더군요..
    도전다들의 장점을 살려 줘야 할때라고 생각하는데 자꾸만 멘토의 스타일에 맞춰 가는듯한 느낌이 들더군요..
    그리고 위대한 탄생은 시청자의 힘이 얼마나 대단한지 보여주는? 손진영씨보면요~
    오늘은 또 누군가는 탈락을 하겠네요.. 시간이 지나면 모두 좋은 가수가 되었음 좋겠습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