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여행/독일여행/뮌헨여행] 세계 최대 맥주축제
옥토버 페스트 직접 보니 그 규모가 상상초월


독일 뮌헨에서는 매년 15일간 세계 최대의 맥주축제인 옥토버페스트가 개최 되는데, 10월의 첫째 일요일이 최종일이 됩니다. 따라서 역순으로 계산을 해보면9월 19일 토요일이 시작일이 되는데요. 뮌헨에서 열리는 세계최대의 맥주축제인 '옥토버 페스트' 첫째 날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옥토버 페스트 메인 입구

△옥토버 페스트 메인 출입구

독일 뮌헨의 10월에 열리는 세계최대의 맥주 축제인 옥토버 페스트는 1810년 당시의 바이에른 왕자와 헤레자 아가씨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베풀어진 것이 오늘날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이 기간에는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몰려와 성황을 이루는데요. 올해에도 700만 정도의 방문객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자 그럼 옥토버페스트의 생생한 현장으로 들어가 볼까요.

옥토버 페스트가 열리는 광장을 왕비의 이름을 따서 테레지엔비제라고 합니다. 뮌헨 토박이들은 이 곳을 가리켜 간단히 '비즌'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저희는 저녁 6시쯤 도착했는데요. 벌써 광장 가장자리 잔디에는 수 많은 사람들이 누워 있거나 이미 맥주를 즐기고 취기가 올라 있는 상태였습니다.

여기 옥토버 페스트가 열리는 곳이 우리나라로 말하면 놀이동산 같은 곳인데요. 그 크기가 서울랜드 보다는 조금 크고 에버랜드 보다는 작은 정도의 규모입니다.

위 사진처럼 커다란 돔형태의 비어 하우스가 광장 중앙로 양 옆으로 14-5개 정도가 비치 되어 있습니다. 물론 돔 형태의 하우스 말고도 조그만 바 형태 및 테이크 아웃 점포 등 모든 곳에서 맥주 및 안주를 팔고 있으니 그 규모가 가히 상상하기가 힘들 정도 입니다.

광장 중간쯤에서 입구 쪽으로 바라 본 사진인데요. 이동하기가 힘들 정도로 사람들로 꽉 차 있습니다. 옥토버 페스트는 사실 뮌헨 사람들 보다도 해외관광객이나 독일 각 도시에서 버스를 대절해서 올라 온 타 지방 사람들이 대부분입니다. 저희도 올해 1월에 미리 숙소를 예약했는데도 뮌헨 시내에서 30분 정도 떨어진 외곽에 숙소를 정할 수 밖에 없을 정도였으니 말이죠.

광장 내부에 펼쳐져 있는 각종 바들이나, 비어하우스 등에는 각각의 상징물들이 이렇게 재미 있게 표현되어 있습니다. 일부 조형물들은 실제로 동작을 하기도 하구요.

사람들이 워낙 많다 보니 곳곳에 목재로 만든 간이 화장실도 보였습니다. 간이로 만든 것 치곤 그래도 꽤 괜찮아 보입니다. 프라이버시도 충분히 확보 되고 말이죠.

이른 시간에 갔음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각각의 돔마다 사람들이 들어가질 못해서 줄을 서고 있습니다. 결국 저희도 어디 한 군데도 들어가지 못하고 결국 구경만 하다가 뮌헨 시내로 돌아갔습니다.

맥주 뿐만아니라 이렇게 요기거리도 팔고 있었는데요. 저렇게 길다란 소시지를 바게트빵에 끼워서 먹는 걸 보고 역시 독일은 소시지의 나라답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맥주축제 이다 보니 이렇게 벌써 쓰러져서 구조대에 실려 가는 친구들도 있었는데요..사실 이거 촬영하다가 플래시가 켜지는 바람에 구급대원 아저씨한테 혼 났답니다.

실제 맥주를 즐기는 모습입니다. 비어하우스 안 쪽이나 바깥 쪽에도 이렇게 사람들이 꽉꽉 들어 차 있으며, 옥토버 페스트에 공급 되는 맥주는 특별히 이 기간 동안 소비할 맥주를 별도로 제조한 것인데, 이 기간 동안 소비 되는 맥주가 무려 500만 리터라고 합니다.

어떠세요 한 번쯤 맥주에 맘껏 취해서 즐기고 싶지 않으세요. 저는 사실 이걸 보면서 우리나라도 이렇게 즐겁고 흥이 나는 세계적인 문화 축제가 있었으면 하는 마음이 간절 했답니다.

제가 지금 체코에 있는데요. 호텔에 있는 인터넷이 너무 느려서 더 많은 사진들을 올리지 못해 아쉽습니다. 한국에 돌아가서 '옥토버 페스트의 연인들'이라는 주제로 다시 만나 뵙도록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2009.09.21 13:46 신고 [Edit/Del] [Reply]
    우와 차장님 옥토버페스트 다녀오셨구나 넘넘 가보고싶어요 저두!!ㅜㅜ
    • 2009.09.21 13:54 신고 [Edit/Del]
      앗 혜리구나..아직 시간 많으니까..대학교때 꼭 한 번 가보도록 해..근데 그 규모가 생각했던 것 보다..훨씬 크네..사람에 치어서 걸어다닐 수가 없을 정도..
  2. 2009.09.21 14:32 신고 [Edit/Del] [Reply]
    음... 오늘 보니 RSS 구독 버튼이 없네요.^^
    • 2009.09.22 17:17 신고 [Edit/Del]
      앗 그런가요..전 사실 개인적으로 RSS를 별로 좋아하진 않아요..글들을 자동으로 업뎃시켜 주는 건 좋긴하지만 직접 들어가서 보는거 하곤 좀 많이 다르구요..새로운 블로거분들 글들도 보는게 좋아서요..
  3. 조폭
    2009.09.21 16:15 신고 [Edit/Del] [Reply]
    예전부터 궁금했는데...페스트 입장료라던지..맥주 가격은 어케 되는지요..?-_-;.. (혹시 공짜에 무한 리필..??)
    • 2009.09.22 17:18 신고 [Edit/Del]
      일단, 행사장 들어가는데 특별히 비용을 요구하진 않구요..각각의 개별 돔이나 판매점에서는 우리나라처럼 맥주와 안주 가격을 지불하면 되는 걸로 알고 있어요..
  4. 2009.09.21 18:52 신고 [Edit/Del] [Reply]
    독일식 맥주를 좋아하던 시절이 있었는데
    독일맥주의 본고장을 다녀오셨군요,,,,
    "Weizen Haus"라는 독일식 맥주를 자가 생산해서 판매하는 Shop이 있어요.
    그 Shop의 흑맥주 맛이 일품이죠.
    친구들 모임하면 가끔 가는 곳이랍니다.
    멋진 기사 잘 보고 갑니다.
    • 2009.09.22 17:19 신고 [Edit/Del]
      아 그렇군요...독일에는 맥주회사만 아직도 3천개 정도 남아 있다고 하니..우리나라 예전에 지방마다 막걸리 공장처럼 있는거죠..그 특징이나 맛을 아직까진 잘 모르겠어요..
      옥토버페스트 갔다가..체코의 플젠에 있는 필스너맥주 공장 견학도 했답니다..그건 다음 번에 포스팅할께요..
  5. 2009.09.21 20:24 신고 [Edit/Del] [Reply]
    아래에서 두번째 사진의 여자분들, 참 훈훈하네요. ^^
    독일 전통의상인가요? 근데, 느낌은 꼭 알프스 소녀 하이디 같네요. ㅎㅎㅎ
    한잔 걸쳤는지 얼굴이 붉게 달아오른 듯도 한 것이 흐뭇합니다.
    아...죄송....주제와 무관한 여자 이야기만 늘어 놓았군요....

    돌아오신 후에 더 많은 이야깃거리 기대하겠습니다.
    남은 일정 잘 마무리하십시오.
  6. 2009.09.22 01:11 신고 [Edit/Del] [Reply]
    와아~ 사람이 바글바글하네요~
  7. 2009.09.22 06:36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8. 박효준
    2009.09.22 08:38 신고 [Edit/Del] [Reply]
    다음에 갈때는 저도 델고 가세요~
  9. 2009.09.23 01:31 신고 [Edit/Del] [Reply]
    오호 너무나 부럽습니당...좋은데 가셨내요.^^
    • 2009.09.23 13:03 신고 [Edit/Del]
      ㅎㅎ 부럽긴요..사람들이 너무나 많아서 제대로 구경하기도 힘들더라구요..나중에 차분히 시간 되면 자세히 한 번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었음 합니다. 감사합니다.
  10. 中本
    2009.09.23 16:13 신고 [Edit/Del] [Reply]
    오늘 쯤 들어오실텐데, 혹시나 해서 들어왔더니, 역시나 현지에서 생생한 글을 올리셨군요! 다음엔 직접 다녀오신 소감을 들을 기회가 있겠죠?
    • 2009.09.24 08:23 신고 [Edit/Del]
      사실 밤 늦게까지 돌아 다니느라..그리고 유럽이..생각 보다 인터넷 사정이 좋지 않아서 글을 많이 못 올렸어요..한국에 돌아 왔으니..이제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봐야죠..감사합니다.
  11. 2009.09.23 21:18 신고 [Edit/Del] [Reply]
    와우.. 드디어 옥토버페스트군요.. 정말 생생한 사진이 멋집니다. ^^
    • 2009.09.24 08:23 신고 [Edit/Del]
      사진을 많이 못 찍어서 안타까워요..너무 사람도 많고..일정 때문에 다른 곳으로 가야해서요..한 번쯤은 더 옥토버페스트 관련 포스팅할께요..기대해 주세요^^
  12. 2009.09.26 13:01 신고 [Edit/Del] [Reply]
    맥주 좋아하는 저로서는 꼭 가보고 싶은 곳인데... 부럽습니다. 그런의미에서 오늘밤에 한잔 해야겠네요. ^^
  13. 2012.06.14 21:15 신고 [Edit/Del] [Reply]
    맥주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정말 꿈에서라도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14. 2012.06.15 15:33 신고 [Edit/Del] [Reply]
    독일하면 역시 맥주과 소세지죠 ^^ ㅎㅎㅎ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