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자리에서 장사를 해도
어디는 잘 되고, 어디는 덜 되고 하는 데는
뭔가 그 둘을 가르는 분명한 이유가 있을 것이다.

같은 자리이므로 유동인구나 위치에 따른
유불리는 거의 없다고 한다면,
가게 음식의 퀄리티나 서비스 의해
차이가 날 수밖에 없지 않을까.

그런데 통상은 두 가게가 붙어 있는 상태에서
한 가게의 장사가 아주 잘 된다면,
그 옆 집도 중간 정도는 가는 게 정상인데,

필자가 오늘 소개할 '오복김밥'이라는 가게는
항상 방문할 때마다 자리가 없어 줄을 서야 하는 반면
바로 옆에 붙어 있는 식당은 그 반대다.

오복깁밥, 서울 맛집, 강남 맛집, 반포 맛집,[나란히 붙어 있는 두 식당, 무엇이 두 가게의 차이를 만들어 내는 것일까?]

 

 

점심식사를 하러 갈 때마다 의아해 하곤 하는데
신기하기도 하고 믿기 어렵지만 사실이다.
'오복김밥'집에는 왜 그리 손님이 많은걸까?

오늘도 여지없이 테이블이 비워지기를
기다린 다음 자리를 차지할 수 있었다.
분식집의 주인공은 뭐니 뭐니 해도 김밥과 라면이 아니던가.



 손가락 버튼을 꾸~~욱 눌러 주세요.^^
별도의 로그인이 필요 없답니다.

 

 

 


주저 없이 종류 별 김밥과 라면을 주문했다.
그런데 주문을 하고 나자 밑반찬을 내 놓으신다.
보통분식집 반찬이라고 해봐야 단무지만 주거나,
후하게 주더라도 김치 정도 더 주는게 전부 아닌가.

그런에 여기 분식집은 단무지에 김치,
그리고 소시지볶음에 콩나물무침까지 나온다.
역시 손님이 많은 데는 뭔가가 다르다고 느껴진다.

 

 

 

 

 


먼저  조개나, 호박, 대파 등이 풍부하게 들어가 있는
시원한 국물 맛과 함께 면발이 쫄깃 쫄깃하게 삶아진 라면이 나온다.

 

 

 


너무 배가 고파서 라면에 소시지를 몇 개 집어 먹는 도중
이 집의 대표 메뉴 김밥이 드뎌 나왔다.
깁밥을 먹기 전에 아주머니께
"여기는 왜 이렇게 날마나 손님이 많아요?"하고 물었더니

주인 아주머니께서 딱 한 마디 하신다.
"여기 김밥이 너무 맛있어서 다른 김밥집에서도
주문해서 파는 경우가 많다"고 말이다.
몇 번 주문해서 먹던 고객이 자꾸 이 집 김밥만 찾는 바람에
주문이 꾸준하게 계속 들어온다고 한다.

 

 


다른 김밥집에서 또 다른 김밥집에 주문할 정도라면
그 맛은 더 이상 말해 무엇하겠는가.

일단, 김밥의 외관을 자세히 보니,
다른 김밥집과 달리 밥의 양이 상대적으로 적고
안에 들어가 있는 여러 가지 속들이 알차게 들어가 있다.

 


소고기 김밥의 경우 소고기 볶음이 풍부하고
단무지, 당근, 우엉, 오이, 계란지단 등이 아주 실하다.
치즈김밥이나 참치김밥도 마찬가지다.

 

 

 


이와 달리 통상 싸구려 맛 없는 김밥의 특징은
밥의 양이 많고 속의 종류나 양이 적다는 데 있다.

필자는 김밥을 라면국물에 이렇게 담궈 먹곤 하는데
살짝만 담궈도 김밥이 이렇게 부스러질 정도이니
밥 보다는 속이 충실하다는 반증 아니겠는가.

 

 

 


맛은 또 어떠한가. 퍽퍽하거나 마른 느낌이아니라.
속 재료들이 톡톡 씹히면서 아주 맛깔스럽다.
그 날 만드는 속재료들은 그 날 바로 조리하고
남은 재료들은 모두 버린다고 한다.
역시 신선하고 갓 조리한 속재료들을 쓰니
그 맛이 차별화 되고 좋을 수밖에 없다.

결국 항상 사람들이 북적 거리고
줄 서야 하는'오복김밥'의 비밀은

상대적으로 밥 보다는 풍부한 속재료의 양과
그 날 조리해서 바로 속재료를 만드는 신선함
그리고 분식집에서는 보기 힘든 풍부한 반찬 등에 있었다.

마지막으로 항상 웃는 얼굴로 손님을 맞아 주시고,
몇 번을 시켜도 아무 말 없이 반찬을 리필해 주시는
주인 아주머니의 친절함까지 더 해졌으니
이런 가게를 손님들이 자주 찾는 건
어찌 보면 너무 당연한 일이 아닐까.


맛집 정보 : 서울 맛집, 강남 맛집, 논현 맛집,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오복 김밥",
                (강남 교보타워 맞은 편, 버거킹 골목으로 들어가서 첫번째 골목에서 좌회전한 다음,
                 조그만 사거리를 지나 150m 정도를 더 가면 우측에 있음.)
                전화번호)02-3481-2801, 3482-8864

(로긴없이) 아래 별표와 손가락 버튼을 꾸~~욱 눌러 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보실 수 있으며
구독+ 에 추가하시면 업뎃되는 제 글들을 쉽게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