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동명동 77계단", 
보존하고 발전시켜 통영 동피랑마을처럼 됐으면
...

목포 가볼만한곳이 어딜까 고민하다 보면 대부분 
일제시대와 관련된 여행지가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그 이유는 1897년 개항된 이래 목포가 일제의 식민지
거점 도시로
이용되면서 급속히 성장한 도시이기에
가볼만한곳의 대부분이 일제시대와 연결돼 있기 때문이다.


호남에서 생산된 쌀, 목화, 누에고치 등이
목포항에 집산되어 일본 고베항으로 실려 갔으며,
일본에서 가공된 물자 또한 이 곳 목포를
거쳐 철도를 통해 내륙으로 흘러갔다.


이런 이유로 목포에는 동양척식주식회사,
일본영사관 등 일제시대 공공 건축물과 더불어
정원에 연못이 있고 길다란 다다미방이 연결 되어 있는
실제 일본인이 살았던 민간인 주택 등을 포함해서
일제의 영향을 받은 흔적들이 여기저기 많이 남아 있으며,
오히려 이런 장소들이 목포를 여행하는 사람들에게
꼭 둘러봐야할 여행지로 추천되고 있다.  


목포를 여행하려고 한다면 꼭 한 번 가볼만한 곳,
역사의 흔적을 
아래 추천 버튼을 누르고 따라가 보자.



 손가락 버튼을 눌러 주시면 힘이 됩니다^^
별도의 로그인이 필요 없답니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

 

그 중 오늘은 목포 가볼만한곳으로 일제시대의
잔재가 남아 있는 
목포시 동명동 일대의 도심의 섬과 같은
조그만 산동네 마을로 여행을 해 보고자 한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2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3

 

해방이후에도 이 곳 동명동은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도심의
다른 곳과는 달리
시간이 멈춰 버린 듯
 조그만 산등성이에 옹기종기
집들이 다닥 다닥 붙어 있는 모습 그대로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4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5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6

 

멀리서 바라보면 마치 도심 속에
우뚝 솟아오른 섬 같이 생긴 모습인데,
가파른 몇 십개의 계단을 올라가고 나서야
동네 입구로 들어설 수 있다.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미로 같은
골목길이 구불구불 여기저기 퍼져 있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7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8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9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0

 

골목길을 따라서 마을 안 쪽으로 들어가 보니
골목길 양 옆으로 대문과 창들이 만나 있으면서
아기자기하게 집들이 늘어서 있는 모습이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1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2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3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4

 

어른들 두명이 서로 마주쳐
지나가기에도 좁은 골목길에는
갈라지고 덧대어진 오래된 콘크리트의 
흔적들이 세월의 주름처럼 그대로 남아 있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5

 

좁고 불편해 보이는 골목길이지만,
한편으로 생각해 보면
"이 곳에 오랫동안 살고 있는 사람들은
마치 한가족처럼 서로에 대해
너무 잘 알고 친하게 지내오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에 훈훈한 정이 느껴지기도 한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6

 

조그만 골목길을 이리저리 둘러 보다
마을 반대편 입구쪽으로 가니

아주 오래된 여관이 자리잡고 있다.

왠지 여기에는 어울릴 것 같지 않은데 말이다.
아마도 다른 용도로 쓰던 건물을
여관으로 개조한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7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8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19

 

 

여관을 지나 마을을 벗어나니
큰 도로로 내려가는 계단이 보인다.
계단아래 커다란 비석이 하나 있는데,
비석에는 아래와 같은 비문이 씌어져있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20

 


이 곳은 원래 소나무가 많다고 하여
'송도'라 불리우던 조그만 섬이었는데,
1910년 일제시대에 일본인들이
이 곳에 있는 소나무를 모두 베어내고
벗나무를 심은 뒤 정상부에는
'송도신사'를 만들어 우리 국민들에게
신사참배를 강요했던 곳이다.

그 때의 오욕된 역사와 함께 했던
사람들의 아픔을 기리고 후세에 알리기 위해서
2007년 옛 신사로 올라 가는 길을
"동명동 77계단"이라는 이름으로
새로이 정비했다고 한다.

목포에 있는 이 조그만 산등성이 마을에
일제시대의 아픔과 흔적 그리고
해방이후 고도 성장시대 난개발을 상징하는
달동네 골목길이 그대로 남아 있다고 생각하니
굴곡의 역사 속, 어두운 단면을 보는 것 같아
안타까운 마음에 씁쓸함이 느껴지기도 한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21

 

마을 중간쯤 아랫 쪽 건물들이
하나 둘씩 철거되는 걸 지켜 보고 있자니
이 마을도 지금 그대로의 모습을
언제까지 지킬 수 있을지 모르겠다.

단순한 개발을 위해 철거 하기 보다는
통영 동피랑마을이 있는 그대로의
마을 모습을 보존하면서도 예쁜 벽화를 통해
새로운 관광지로 자리 잡았듯이

덧글) 통영 동피랑마을은 통영시에 의해
낙후된 건물을 철거하고 주위에 공원을 만들 예정이었으나,
2007년 시민단체의 동피랑색칠하기 전국 벽화공모전을 통해
마을 이곳 저곳에 미술대학 재학생 등 18개팀이 벽화를 그렸고,
이 사실들이 입소문을 타고 유명해지면서,
사람들이 몰려들면서 마을을 보존하자는 여론이 형성되고,
통영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다시 태어나게됐다.

목포가볼만한곳, 목포여행, 통영동 피랑마을, 동명동 77계단22

 

일제시대를 거쳐 개발시대까지
아프고 힘들었던 역사적 흔적이지만,
그 값어치와 의의는 작지 않은 곳이기에
많은 사람들이 와서 방문하고
기억할 수 있도록 잘 보존하면서,
목포의 가볼만한 곳으로 다시 태어날 수는 없을까.

여행 정보 : 목포 가볼만한곳, 목포여행, 목포시 동명동 남초등학교 건너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1.12.26 09:45 신고 [Edit/Del] [Reply]
    무언가..다시 태어날 방법이 있을 듯도 한데요.
    하지만 일제의 역사가 있는 곳이어서 상당히 부담스럽기도 합니다.
  3. 2011.12.26 11:42 신고 [Edit/Del] [Reply]
    이곳의 77계단을 보니
    꼭 포항 구룡포의 옛신사 올라가는 계단을 보는 것 같군요.
    이곳도 동피랑처럼 새롭게 태어났으면 좋겠습니다.
  4. 2011.12.26 11:54 신고 [Edit/Del] [Reply]
    목포의 역사와 함께 현장을 담은 사진들을 올리셨네요. 잘 봤습니다. 저런 유산들은 분명 잘 지켜서 그 뜻을 되새겨야 하겠네요^^
  5. 2011.12.26 12:32 신고 [Edit/Del] [Reply]
    어릴때 놀러다니던 골목길같네요.
    잘 봤습니다~
  6. 2011.12.26 13:36 신고 [Edit/Del] [Reply]
    그렇군요.
    사진을 통해서 예전의 모습을 떠올리듯 본게 다였는데
    왜 있었는지 어떤 의미가 있는건지를 함께 떠올려 보는게 훨씬 낫겠군요.
  7. 2011.12.26 13:52 신고 [Edit/Del] [Reply]
    오욕의 역사...
    아는만큼 보인다는 말이 사실인것같습니다.
    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8. 2011.12.26 14:31 신고 [Edit/Del] [Reply]
    77계단 숫자만큼 행운의 계단은 아닌거군요.
    오욕의 흔적 없애버리기 보다는 되새기는 교훈으로 지켜야겟네요^^
  9. 2011.12.26 14:44 신고 [Edit/Del] [Reply]
    저도 무조건적인 개발은 반대입니다.
    지키고 되새길만한 그런 곳이네요, 좋은 포스팅 감사합니다^^
  10. 2011.12.26 16:03 신고 [Edit/Del] [Reply]
    그렇군요 ...
    일제강점기에 아픈 기억들.. 통영처럼 지키고 널리 되새겼으면 합니다
  11. 2011.12.26 19:16 신고 [Edit/Del] [Reply]
    목포에 이런 곳이 있었군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12. 2011.12.27 01:03 신고 [Edit/Del] [Reply]
    시간이 멈춰버린곳.....
    잘 보구 갑니다!
  13. 2011.12.27 18:52 신고 [Edit/Del] [Reply]
    예전에 골목에서 뛰놀던 그대로의 풍경인 것 같습니다^^
  14. 2011.12.27 19:45 신고 [Edit/Del] [Reply]
    좋은 글 공감하고 갑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되세요*^^;
  15. 2011.12.28 00:49 신고 [Edit/Del] [Reply]
    이런 곳인 줄도 모르고...동피랑...하면 1박 2일에서 처음 접했기에
    딱 그 생각 먼저 했습니다.
    덕분에 많이 배워가요.
  16. 2012.06.01 13:17 신고 [Edit/Del] [Reply]
    다시봐도 아름다운 곳이에요 ^^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17. 2012.06.01 20:48 신고 [Edit/Del] [Reply]
    정말 가보고 싶은곳이네여~
    저두 조만간 한번 계획좀 세워봐야겠네여^^
    너무 잘보구 갑니다^^
  18. 2012.06.01 22:54 신고 [Edit/Del] [Reply]
    오욕의 역사라고 해도 우리나라의 역사가 얽혀있는 곳이니 잘 보존됐으면 좋겠네요
  19. 2012.06.02 04:29 신고 [Edit/Del] [Reply]
    풍경들이 부산이랑 느낌이 넘 비슷한듯 하내요..^^
    부산에도 송도라는 곳이 있는데..
  20. 2012.06.02 10:44 신고 [Edit/Del] [Reply]
    아픈역사만큼 잊지말아야할 명소같습니다. 벽화마을로 꾸며진다면
    많은 관광객이 찾을것이고, 오욕의 역사또한 많은분들이 알게될거같네요
    오욕의 역사가 담긴 공간에서 아름답게 꾸며질 벽화와함께 기억되겟네요 ^^
  21. 2013.09.16 13:48 신고 [Edit/Del] [Reply]
    옛추억이 생각나네요. 예전에 청주대 근처에
    김탁구 배경으로 나온 동네가 있었는데 여기랑 많이 비슷한 것 같아요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Name *

Password *

Link (Your Homepage or Blog)

Comment

Secret

티스토리 툴바